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 작은 논어
  • 작은 논어
    <玄甫 이홍표> 저 | 유페이퍼(개인출판)
콘텐츠 상세보기
박정희의 후예들


박정희의 후예들

<김재홍> 저 | 책보세(책으로 보는 세상)

출간일
2012-03-14
파일형태
ePub
용량
3 M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3,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일제강점기부터 이승만과 박정희 그리고 그 후예들이 집권하는 동안 줄곧 기득권을 누려온 친일반민족세력과 군사독재 부역세력이, 그동안 이름만 세탁한 채로 이어져온 수구당의 바탕을 이루고 있다. 최근 독재자의 후예 박근혜가 ‘비대위원장’이라는 명함으로 대표 자리를 꿰차면서 ‘새누리당’으로 또 이름을 세탁했지만 본색에는 변함이 없다. 오히려 ‘박정희의 후예 집단’에 더욱 가까워진 양상이다.

저자는 박정희 군정시대를 다룬 《누가 박정희를 용서했는가》에 이어 이 책에서는 그 후예들인 전두환ㆍ노태우를 필두로 한 하나회 정치군인들의 군정시대를 다루고 있다. 먼저 (박정희 살해사건) 합동수사본부장이자 보안사령관인 전두환이 주도한 12.12군사반란의 전모를 드라마틱하게 그려내는 한편, 군부 내 비밀사조직 ‘하나회’의 태동 과정과 그들이 군부의 중추신경을 암세포처럼 파먹어 들어가는 과정을 추적한다.

독버섯처럼 은밀하게 싹을 키운 하나회가 군의 핵심 요직을 싹쓸이하며 ‘준비된’ 반란세력이 되어가는 과정도 흥미롭거니와 정권을 장악한 후 하나회 멤버들이 벌인 ‘출세 삼국지’는 그야말로 가관이다. 그 밖에도 6.10항쟁이 무르익어가는 가운데 ‘똥별’들과 국회 ‘국방위원’들이 벌인 취중 난장판 ‘국방위 회식사건’을 비롯하여 전두환계와 노태우계 별들의 전쟁, 하나회 정치군인들의 몰락 과정 등 굴절된 현대사의 주요 장면들을 현미경으로 들여다보듯 그려내고 있다.

목차

여는 글 / 프롤로그

제1장 박정희가 키운 정치군인들의 반란
전두환의 위계로 시작된 12.12군사반란
박정희의 친위대이자 군부의 성골귀족 하나회
군사반란의 밤 그리고…
군사반란의 밤이 지나고…

제2장 박정희를 이어받은 하나회 정치군인들
독버섯처럼 은밀하게 싹을 키우다
12.12군사반란의 전조, 7.6거사를 감행하다
군의 정보와 인사 실무 라인을 접수하다
하나회 대부 윤필용, 김재규와 파워게임을 벌이다
전두환의 하나회, 군의 핵심 요직을 싹쓸이하다
육군참모총장의 독후감과 대통령의 촌지
하나회 멤버들의 출세 삼국지
권불십년 화무십일홍, 전·노의 의리와 배신

제3장 정규육사 출신들, 군의 주류로 부상하다
육사 11기, 주류와 비주류로 나뉘다
육사 11기와 하나회
육사 총동창회 접수한 하나회, 정치본색 드러내다

제4장 국회의원들과 장성들의 취중 난장판
국방위 회식사건
별들과 금배지들, 인사불성으로 취하다
직선제 개헌 열기에 ‘서울 물바다 설’로 맞불을 놓다
술자리 활극, 시대의 반전을 암시하다

제5장 전두환계와 노태우계 별들의 전쟁
정권 교체와 별들의 자리다툼
군정시대를 그리워하는 하나회 별들의 반동

제6장 ‘하나회 수괴’의 영욕
신군부의 비판언론 대학살과 여론조작
5공 청산과 해외 여론의 눈
한국의 ‘군정 32년’을 하버드에서 토론하다

제7장 화려했던 날은 가고 불명예만 남아
하나회 숙정, 정치군인들의 몰락
‘하나회 바이러스’를 제거하라
12.12를 역사의 심판대에 세워라
군정시대의 어두운 그림자, 테러의 배후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