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노론 300년 권력의 비밀


노론 300년 권력의 비밀

<이주한> 저 | 역사의아침

출간일
2012-02-17
파일형태
ePub
용량
1 M
지원 기기
PC 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3,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300년 전 노론사관과 100년 전 식민사관이
아직도 살아 있는 권력으로 날뛰는 광기의 뿌리를 추적하다!


주자학을 유일사상으로 받들어 양명학을 이단으로 만들고, 수많은 천주교도를 도살했으며, 위로는 임금을 독살하고 아래로는 신분제를 강요해 백성을 노예로 만든 노론. 그들의 권력은 지금까지도 한국 주류 역사학계를 좌지우지한다. 300년 전 노론사관이 100년 전 일제강점기를 거치며 식민사관으로 이어지고, 지금까지도 학문 권력을 독점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 책은 노론 후예 학자들이 해방 이후 학문 권력을 틀어쥔 채 역사 왜곡을 일삼는 현실과 한국 주류 역사학계의 모순적 연구 풍토를 조목조목 짚고 있다. 특히 사도세자의 죽음과 정조 독살설에 대한 논쟁이 왜 노론사관의 뿌리 깊은 독선과 매도, 날조와 조작으로 이어질 수밖에 없는지 냉철한 시선으로 비판한다.

『노론 300년 권력의 비밀』은 사도세자 죽음의 진실을 바라보는 정병설과 이덕일의 상반된 관점에서 시작하여 2009년 2월 발견된 정조 어찰을 둘러싸고 벌어진 이덕일과 유봉학, 안대회의 논쟁, 십만양병설의 진위를 놓고 벌어진 이덕일과 오항녕의 논쟁 등을 통해 노론 후예 학자들의 역사 왜곡과 날조, 집요한 인신공격과 마녀사냥의 실체를 보여준다. 또한 역사학계에 뜨거운 화두를 던지고 있는 이덕일이 왜 노론과 식민사관을 비판할 수밖에 없는지, 그들은 또 어떻게 교묘하게 권력을 행사하는지 생생하게 전달한다.

목차

저자 서문 한국사 주류 프레임 블랙박스를 열며

1부 노론사관·식민사관 X파일

1장 | 무거운 거짓 가벼운 진실

1. 누가 지식인인가
2. 대한민국 특급 인문학자(?)의 인터넷 강좌 ‘우리 시대의 명강의(?)’
3. 파시즘과 노론이즘

2장 | 정병설, 노론 수호의 총대를 메다
1. 서울대학교 국문학과 교수 정병설의 수준
2. 대중 위에 군림하라

3장 | ‘비판 아닌 비판’을 비판하다
1. 왜 『사도세자의 고백』에 광분하는가
2. 역사는 ‘왜’라는 물음에서 시작한다
3. 사료 비판이 필요한 이유
4. 『한중록』의 노예가 된 정병설
5. 『사도세자의 고백』, 어떤 책인가

4장 | 『사도세자의 고백』 비난에 대한 세부 비판
1. 배경과 맥락이 없는 명제
2. 날조와 조작
3. 혜경궁 홍씨는 왜 『한중록』을 썼나

5장 | 노론사관의 치명적 폐해
1. 독선과 능멸 그리고 죽이기 풍토
2. 노론의 사생아들
3. 노론 천국, 백성 지옥
4. 공상의 역사
5. 마녀사냥
6. 양심과 윤리의 문제
7. 집요한 인신공격의 뿌리 179
8. 토론인가, 전쟁인가 187
9. 유사 지식인들 190

2부 노론사관의 뿌리와 가지

6장 | ‘정조 독살설 논쟁’의 진실

1. ‘정조 어찰 공개’ 소동
2. 거짓의 굿판을 거둬라

7장 | 안대회의 정조 독살설 비판
1. 노론 후예 학자들의 고질병
2. 아는 것을 안다고 하고 모르는 것을 모른다고 하라

8장 | 오항녕의 극우 파시즘
1. 십만양병설 논쟁의 핵심
2. 윤휴 죽이기에 나선 성리학자들
3. 노론 바이러스

9장 | 노론사관의 적통 유봉학
1. 정조 시대를 연구한 유봉학의 활약상
2. 뼈아픈 진실, 당쟁

3부 새로운 시작을 위하여

10장 | 뿌리 깊은 역사 전쟁

1. 서로 다른 민족주의
2. 노론사관과 식민사관은 한 뿌리

11장 | 한국사의 원형과 진실
1. 침묵의 카르텔
2. 역사가의 책임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